Pioneers of Webtoon (3) – Cho Seok

대다수의 웹툰은 100화 전에 끝이 납니다. 많은 경우 한 주에 1회씩 올라오기 때문에, 100화를 그리기 위해서는 2년 정도의 시간이 필요합니다. 그런데 2014년 말 현재 900화를 바라보고 있는 웹툰이 있습니다. 조석님의 마음의 소리라는 작품입니다.

Most webtoons end within 100 episodes. In most cases, one episode is uploaded a week. It takes almost 2 years to draw to draw 100 episodes. On the other hand, there is a webtoon that reached almost 900 episodes. Its title is the Sound of Your Heart by Cho Seok.

웹툰이 처음 유행하기 시작하던 2006년 9월에 그려지기 시작해서 지금까지 9년간 휴재 없이 쉬지 않고 그려진 만화입니다.

It was first drawn in September, 2006 when webtoons started to be popular, and have drawn continually until now without any rest or 'no-episode-today' notices.

  • 휴재: no article, or cartoon in this month, week, etc.
    • I translate this as 'no-episode-today' notice.

사람들에게 웃음을 주는 웹툰이 900화 가까이 되도록 쉬지 않고 나온다는 것 자체가 참 대단합니다. “이렇게 많이 그렸는데, 아직도 웃길 수 있는 것이 남았다니.” “이 만화의 장르는 개그가 아니라 성실이나 부지런인 것 같다.”라고 사람들이 이야기할 정도입니다.

It is really awesome that the webtoon that gives us laughter can be published near 900 episodes. They say "He still has something to make us laugh." "The genre of this cartoon is not a comedy. It is an integrity or a diligence."

  • 웃기다: to make some laugh
  • 성실: integrity
  • 부지런: diligent

긴 시간 유행한 만화를 보면 초반의 그림과 최근의 그림의 모습이 많이 다릅니다. 조석 작가의 마음의 소리도 초반과 무척 달라진 그림과 분량으로 인해, 초심을 잃어 다행이라고까지 불립니다. 한 편의 분량이 초반에 비해 4~5배로 늘어났고, 그림도 많이 좋아졌기 때문입니다. 작가 자신조차 마음의 소리는 7편 정도의 다른 작품으로 나눌 수 있을 것 같다고 했을 정도입니다.

If you see some long-run cartoon serieses, their drawing at first and the recent ones are different. Because his "The Sound of Your Heart" series has more cuts and better pictures than the first, someone says that it is really a good thing that he lost his original style. Cuts are 4-5 times more and pictures became better. The webtoonist himself says that the Sound of Your Heart can be divided into about 7 separate serieses.

  • 분량: amount
  • 초심: first intent, original style
    • The resolution you get when you first start a work.
    • 초심을 잃다 means you lost your passion of the time you first started that work.
  • 다행이다: it is a good thing that ~
  • 초반: early days.

이렇게 한 주에 2회, 또는 월드컵 같은 행사가 있어서 월드컵 웹툰을 그리면 한 주에 3회씩 만화를 그리기도 하는데, 이 모든 것을 마감 시간에 늦지 않게 그려서 대단하다는 평을 받습니다. 만화 내용 자체에서 얻는 즐거움도 있지만, 항상 그 시간에 나오기 때문에 얻는 즐거움도 있기 때문에, 마감을 지켜 주는 것이 독자에 대한 예의라고 생각해서 그렇게 그린다고 합니다.

He updates webtoons twice a week, sometimes 3 times if there are some events like World Cup and he had to draw some webtoons that are related to them. But he never breaks the deadline, the critiques rate him really high on that aspect. As readers get a lot of fun from the cartoon itself, and get some more if the webtoon updates on promised time without being late. He thinks that keeping the deadline is the courtesy to the readers.

  • 월드컵: World Cup
  • 평을 받다: to be evaluated
  • 예의: courtesy

일 외에는 다른 관심이 없느냐고 질문을 받았을 때, 그는 웹툰을 그리는 것이 일이라고 생각하지 않기 때문에 재미있다고 느낀다고 답을 했습니다. 돈을 벌면서 자신이 뭔가를 남긴다는 것이라는 생각이 들어 자신이 가진 직업이 무척 소중하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He was asked that he has some other interests. He answered that he's having fun with drawing webtoons because he doesn't think that it is a work. He now thinks that his job is really valuable after the realization that he earns money with leaving something precious behind.

  • 남기다: leave
  • 소중하다: precious, valuable

Practice

소중하다 precious, valuable

  • Please handle it carefully because it is valuable.
  • There was no precious days in my past.
  • You should treasure your time. The time never goes back to you.

Practice Answers

  • 소중한 물건이니 조심히 다뤄 주세요.
  • 과거 중에서 소중하지 않은 시간은 없었다.
  • 시간을 소중히 다뤄야 한다. 시간은 절대 다시 돌아오지 않기 때문이다.

Additional Resources

Note

As of December 18th, 2015, his webtoon, 마음의소리 met 1000 episode and it is still going on. When he met his 1000th episode. The page view was over 5 billion. It got more than 10 million comments.

You can visit the special celebration pag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