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 you know the word 연년생? – Review of “한자 하자! – 연말”

https://youtu.be/IwdMkYf66NA[/embed]

연년생(年年生): 한 살 터울로 아이를 낳음. 또는 그 아이

to give births in year after year, or the child born like that.

가끔 외국어 공부를 하다 보면, 다른 나라 말에서는 한 단어로 설명이 되는 것이 우리나라 말로는 여러 단어가 필요한 경우가 있습니다.

When we study foreign language, we meet some conceptions that can be explained in a single word in that language, but it needs several words in our native language.

연년생이 그런 표현인 것 같습니다. 매년 아이를 한 명씩 낳을 경우, 쓰는 표현입니다. 이런 예문들이 있습니다.

I guess that the word, 연년생, is the word for that. It is used when you give birth every year. There are examples like these:

연년생 언니 The one year older sister

연년생 형 The one year older brother

아이 셋을 연년생으로 낳아 기르다 보니 무척 힘들었다.

It was really hard because I gave birth of 3 children in 3 years and had to raise them 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