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치미를 떼다 – Korean Idioms #4

3 Speeds Only

With Explanations

Meaning

When somebody pretends to be innocent, or not to know something she exactly knows, we use the expression "시치미를 떼다"

Origin

이 표현은 고려 시대에 유행했던 길들인 매를 이용해 새를 잡는 매 사냥에서 유래했습니다. 이렇게 길들여진 매는 인기가 많았습니다. 그래서 도둑 맞거나 잃어 버리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서 매 깃털에 이름표를 붙여 주었는데, 이것을 시치미라고 했습니다. 시치미를 떼 버리면 누가 주인인지 알 수 없게 되어 버립니다. 따라서 시치미를 떼 버리고, 그 매를 마치 자기 매인 것처럼 속이는 사람들이 있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시치미를 떼다가 모르는 척하다, 나쁜 짓 안 한 척하다는 의미가 된 것입니다.

The origin of this expression goes up to Goryeo Dynasty when the hunting birds with tamed falcons was popular. These tamed falcons were priceless, so they attached the name tag at one feather of these tamed falcons to prevent getting those precious falcons stolen or lost. These name tags were called 시치미. If you detach those 시치미, then you cannot know the owner of the falcon. So there were some people who took 시치미 off and deceived others that the falcon was his own. Therefore, 시치미를 떼다, "detaching a 시치미" got the meaning "playing the innocence" or "pretending not to know something."

  • 고려: The name of a kingdom before Joseon.
    • The name Korea came from this dynasty.
  • 매: falcon
  • 사냥: hunt
  • 도둑 맞다: to get something stolen
  • 잃어 버리다: to get something lost
  • 방지하다: to prevent
  • 시치미: the name tag for falcons in Goryeo Dynasty
  • 주인: owner
  • 속이다: deceive
  • 나쁜 짓: doing something bad

Examples

시치미 그만 떼고 말 해. 너가 했잖아!
Stop playing the innocence. You did it!

아무래도 내가 그런 것을 알고 있는 것 같아. 끝까지 시치미 떼야 넘어갈 수 있겠는걸?
I think he knows that I did it. I can pass it only by playing the innocence till the end.

제가 이 방송에 4번 나오면서 배운 것이 이것 하나입니다. 시치미 잘 떼는 거.
I learned the only thing by showing up in this TV show for 4 times. Playing the innocence.